꿈해몽

 
 동물/짐승  새/조류  어류/물고기  꽃/식물  숲/나무

 야채/곡식

 하늘/물/흙

 바위/불/기상

 곤충

 건물/장소

 문서/글자

 생각/감정

 행동

 결혼/출산

 직업/신분

 가족/친구

 무덤/해골

 몸/신체

 분비/배설물

 돈/상거래/복권

 가구/물건

 전화/TV

 음식/먹거리

 의상/침구/소지품

 예능/스포츠

 민속놀이

 자동차/교통수단

 전쟁/무기

 꿈 키워드 분석

 무서운이야기

실화 사건 - 87년도 오대양 사건

교주인 박순자(朴順子)는 1984년에 공예품 제조업체인 오대양을 설립하고, 종말론을 내세우며 사이비 교주로 행세하였다. 박순자는 자신을 따르던 신도와 자녀들을 집단 시설에 수용하고, 신도들로부터 170억 원에 이르는 거액의 사채를 빌린 뒤 원금을 갚지 않았으며, 이 돈을 받으러 간 신도의 가족을 집단 폭행하고 3명을 살해한 후 잠적하였다. 그리고 범행과 조직의 전모가 공개될 것을 우려해 집단 자살극을 벌인 것으로 추정된다.

집단 자살의 원인이나 자세한 경위에 대해서는 아무것도 밝혀지지 않은 채 수사가 마무리되었다. 그러다가 1991년 7월, 오대양 종교집단의 신도였던 김도현 등 6명이 경찰에 자수하면서 사건의 의문점들이 얼마간 밝혀졌다.

자수자들의 진술에 따라 오대양사건의 열쇠를 쥐고 있을 것으로 경찰이 추정하고 있던 오대양 총무 노순호와 기숙사 가정부 황숙자, 육아원 보모 조재선 등 3명이 자살사건 전에 이미 계율을 어겼다는 이유로 오대양 직원들에게 살해당한 뒤 암매장된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따라 오대양사건은 전면 재조사에 들어갔지만, 오대양사건이 경찰의 발표대로 집단 자살극인지, 아니면 외부인이 개입된 집단 타살극인지에 대한 논의만 무성했을 뿐 진상은 밝혀지지 않았다.

당시 부검 의사는 3구의 시체는 자살이 분명한 것으로 추정되지만, 교주 박순자를 포함한 나머지 사람들은 교살(絞殺)에 의한 질식사가 분명하며, 누군가에 의해 계획적으로 행해진 집단 타살극이라고 주장하였다

세월호 유병언과도 연관이 있다는 뉴스가..

무서운 이야기다음글 보기

차돌멩이 줍는 꿈
해당화 따는 꿈
시든 장미꽃 한 다발 받는 꿈
버들나무 나오는 꿈
총해몽
카메라 관련 꿈
바다나 호수에 뱀이 우글거리는 꿈 해몽
마늘을 다발로 사는 꿈
빨간옷꿈 해몽
오리 고기를 먹는 꿈
  서울특별시 부산광역시
  경기도 인천광역시
  대전광역시 대구광역시
  광주광역시 울산광역시
  강원도 충청북도
  충청남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제주도

국립공원/명산 여행정보 리스트

해변/섬 여행정보 리스트

폭포/계곡 여행정보 리스트

호수/강 여행정보 리스트

휴양림/생태관광지 여행정보 리스트

관광단지 여행정보 리스트

체험농가/관광농원 여행정보 리스트

사찰/유적지/성 여행정보 리스트

온천/스포츠시설 여행정보 리스트

영화/드라마촬영지 여행정보 리스트